로고

아산 신정호에 '자동차 극장' 탄생…"걱정 없이 즐기자"

아산미래신문 | 기사입력 2021/03/16 [19:33]

아산 신정호에 '자동차 극장' 탄생…"걱정 없이 즐기자"

아산미래신문 | 입력 : 2021/03/16 [19:33]

 

 

▲     © 아산미래신문

충남 아산시 신정호길 46(신정호 제방 밑)에 'Don't worry 자동차 극장'(대표 최기락, 아산시골프협회장)이 지난 12일 문을 열었다.

 

이 자동차 극장의 명칭을 보면 Don't worry, 즉 '걱정말아요'란 말처럼 인허가 과정에 고된 실정을 알리면서도 반면으로 코로나19 장기화 여파 등 걱정 말고 '우리 같이 즐기자'란 의미를 담아 명명한 것으로 알려졌다.

 

우선 코로나19 여파 전 50만명의 방문객을 자랑하는 신정호길에 처음 탄생한 자동차 극장은 크게 시민 등 관광객을 사로잡는 분야가 남다르다.

 

이유인 즉, 최기락 대표는 오후 7시30분부터 국내 및 외화 2~3편 상영 뿐 아니라 낮 시간은 고기를 구워먹을 수 있는 소풍 및 나들이 느낌의 '캠핑' 분위기를 조성했다.


 

▲  가족단위 고기(판매도 함)를 구워먹을 수 있는 캠핑 시설을 조성했다.   © 아산미래신문

 

다시 말해 극장을 상영하는 자동차 60대 배치를 조성할 뿐 아니라, 주변 가족단위 등 고기를 구워먹을 수 있는 판상 시설 마련으로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꾸몄다.

 

그러면서도 이 음식점 및 자동차 극장의 이용료도 괜찮다.

 

우선 맨몸으로 오더라도 소고기 및 돼지고기를 저렴하게 구입 및 시설(인당 5천원)을 이용하면 숯불도 제공하고 있어 충분히 즐길 수 있는 식당이 마련된데다, 여유를 즐기려면 2만원으로 영화 상영까지 가능하기 때문이다.

 

다만 자동차 극장과 캠핑 같은 여유를 즐기는 식당 공간은 자율적 시간이 구분되며, 오는 18일까지는 국내 및 외화 영화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.

 

최기락 대표는 "그동안 시설 조성에 많은 애로사항이 있었지만, 한마음으로 관광객 유치에 인정해 준 것 같다"며 "단순 자동차 극장 뿐 아니라, 낮과 저녁을 구분해 즐길 수 있는 공간 조성으로 사업만의 접근을 탈피했다. 앞으로도 신정호 등 많은 관광객이 찾을 수 있는 아산 도시 조성에 이바지하겠다"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