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고

전국에 육사 충남유치범도민추진위 출범 알린다

- 추진위 2차 실행위원회 열고 위원장 등 조직구성 및 10월 5일 출범식 세부계획 확정 -

아산미래신문 | 기사입력 2022/09/19 [16:58]

전국에 육사 충남유치범도민추진위 출범 알린다

- 추진위 2차 실행위원회 열고 위원장 등 조직구성 및 10월 5일 출범식 세부계획 확정 -

아산미래신문 | 입력 : 2022/09/19 [16:58]

충남도민의 염원인 육군사관학교 유치 활동에 나선 육군사관학교 충남유치범도민추진위원회(이하 추진위)’105일 전국에 출범 소식을 알린다.

 

14일 도에 따르면 지난 6일 첫 실행위원회 회의를 열고,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추진위는 이날 도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2차 회의에서 출범식 세부계획 확정 및 추진위 구성을 마쳤다.

 

출범식은 105일 오후 2시 도청 문예회관에서 개최하며, 김태흠 지사를 비롯해 도민과 지역 국회의원, 대학총장, 시장·군수, 민간단체 등 7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.

 

추진위는 검소하면서 육사 유치 의지를 다지는 출범행사를 기획했으며, 행사는 식전공연(큰북 공연)을 시작으로 육사 유치를 염원하는 도민의 목소리를 담은 퍼포먼스와 경과보고, 결의문 낭독 등 순으로 이어진다.

 

경과보고에서는 육사 유치 배경과 그동안 중앙부처 및 국회대응, 토론회, 유치 활동 등 실적을 알림과 동시에 유치를 향한 강렬한 의지를 표현할 예정이다.

 

추진위는 시민사회단체, 정치권, 학계, 도민 등 500여 명 규모로 구성키로 했다.

 

위원들은 대통령실과 국방부, 국회 등에 육사 이전을 촉구하고, 공동성명서 건의 등 육사 유치에 대한 공감대 형성 및 여론 결집에 나선다.

 

조직체계는 상임위원장, 공동위원장, 본위원(실행위원회), 고문단으로 구성했다.

 

상임위원장 1명은 민간대표를 선임하고, 공동위원장 11명은 시민사회단체 대표가 맡기로 했다.

 

본위원은 위원장과 실행위원을 포함해 총 450명이며, 충남사회단체대표자회의 126, 지방분권충남연대 31, 충청향우회 및 도민회 18명 등 민간 175명과 정계 225(도의원 48, 시군의원 177), 충남연구원 등 학계 30명이다.

 

고문단은 국회의원, 시장군수, 대학총장 등 50명으로 구성했다.

 

도 관계자는 첫 실행위원회에서 본격적인 활동을 알렸다면, 2차 회의는 조직 구성안과 출범식 세부계획 등 육사 이전 유치 실현 방안을 확정하는 자리였다도민의 염원을 실현하기 위해 앞으로 추진위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